보도/해명설명 자료

  • 도정소식
  • 도정소식
  • 보도/해명설명 자료

모내기 이후 논물 확보, 깨끗한 하천수로 극복하세요

  • 조회 : 890
  • 등록일 : 19.06.21

모내기 이후 논물 확보, 깨끗한 하천수로 극복하세요 1 번째 이미지



모내기 이후 논물 확보, 깨끗한 하천수로 극복하세요

 

- 도내 하천수 수질, 농업용수 수질 기준에 만족

- 전기전도도(EC) 측정 시 1ds/m 이하인 하천수 이용 권장

 

경상남도농업기술원(원장 이상대)이 농촌진흥청과 ‘2019년 농업환경 변동 평가 사업의 일환으로 경남 지역 농업용수로 사용되는 하천수 39지점, 지하수 20지점에 대한 수질 분석을 실시하였다.

 

이번 달은 모내기 이후 기온은 오르고 갈수기가 시작되면 벼농사에 필요한 본격적인 논물 확보를 위해 농가는 마음이 조급해지는 시기이다.

 

모내기 이후에는 급격한 기온 상승으로 물이 마르고 땅이 굳어져 어린 모의 뿌리내림이 불량하게 되고 결국 벼 수확량에 영향을 주게 된다. 따라서 앞으로 한 달은 일정하게 물 대기를 해야 한다.

 

물이 풍부한 시기에는 농경지에 공급되는 물은 대부분 지하수를 이용하였다. 하지만 과도한 지하수 관정개발로 인해 천부 지하수(10m 이내)는 이미 고갈된 상태이고 심부 지하수(100m 이상)도 본격적인 영농철에는 사용할 자원이 부족한 상태이다.

 

이에 경남농업기술원은 부족한 지하수 자원을 절약하고 농번기 물 부족 해결을 위해 경남 도내 하천수 수질을 분석한 결과 지하수를 대체할 수 있을 만큼 수질이 깨끗한 것으로 조사되었다.

 

지난 4월 도내 농업용수로 이용되는 하천수 수질을 조사한 결과에 의하면, 수질등급(1급수 : BOD 2mg/L 이하, 2급수 : BOD 3mg/L 이하)을 기준으로 1급수 비율은 74%로 도내 대부분 하천수는 1급수 이상의 청정 상태에 근접한 수질이었으며, 2급수 이상은 92%로 농업용수 수질 기준에 모두 만족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다만 하천수를 농업용수로 사용하기 위해서는 주의할 점이 있는데, 물에서 불특정 냄새가 나거나 녹조가 형성되어 있다면 물을 채수하여 가까운 시·군 농업기술센터에서 EC(전기전도도)를 측정하여 1ds/m 이하인 하천수를 이용하기를 권장한다.

 

경남농업기술원 환경농업연구과 허재영 박사는 농번기 물 부족 해결과 도내 청정 농업용수 공급을 통한 고품질의 안전한 농산물 생산을 위해 계속적으로 수질조사를 실시하겠다라고 말했다.

 

이 보도자료와 관련하여 보다 자세한 내용이나 취재를 원하시면 환경농업연구과 허재영 연구사(055-254-1313)에게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모내기 이후 논물 확보, 깨끗한 하천수로 극복하세요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모내기 이후 논물 확보, 깨끗한 하천수로 극복하세요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목록
  • 담당부서 : 소통기획관 소통기획담당  
  • 연락처 : 055-211-2051

최종수정일 : 2017-11-21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보도/해명설명 자료 메뉴로 이동 (QRCode 링크 URL: http://www.gyeongnam.go.kr/index.gyeong?menuCd=DOM_000000104001003000)
소셜계정 댓글등록
  • 등록된 댓글이 존재하지 않습니다.
방문자 통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