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해명설명 자료

  • 도정소식
  • 도정소식
  • 보도/해명설명 자료

밀, 보리 이삭 팬 후, 붉은곰팡이병 적기 방제해야

  • 조회 : 563
  • 등록일 : 19.04.26

밀, 보리 이삭 팬 후, 붉은곰팡이병 적기 방제해야 1 번째 이미지



밀, 보리 이삭 팬 후, 붉은곰팡이병 적기 방제해야 2 번째 이미지



, 보리 이삭 팬 후, 붉은곰팡이병 적기 방제해야

 

- 밀, 보리 붉은곰팡이병은 발병 초기 방제가 효율적

- 배수 관리와 예방 위주 적정 약제 사용 당부

 

경상남도농업기술원(원장 이상대)이 밀, 보리의 이삭 팬 후 잦은 비와 높은 온도가 지속될 때 붉은곰팡이병(적미병) 발생이 우려되어 병 발생으로 인한 피해 최소화를 위해 발생 초기에 철저한 방제를 당부하고 있다.

 

붉은곰팡이병 주요 증상으로는 이삭이 갈색으로 변색되어 점차 진전되면 홍색·흰색의 곰팡이가 발생되어 알이 차지 않거나 검은색으로 변색이 되는데, 병이 발생되면 독소를 생성하여 사람이나 가축에게 중독을 일으키는 병이다.

 

병원균은 각지에 널리 분포하며 특히 평균기온 18~20, 습도 80%, 강우 3일 이상 지속되는 온난 다습한 날씨가 계속될 때 병 발생이 심하고 피해도 크다.

특히, 최근 비가 자주 내려 기상여건이 병 발병에 좋은 조건이 될 수 있기 때문에 밀과 보리의 약제방제와 포장 관리가 중요하다.

 

민찬식 경남농업기술원 기술보급과장은 밀과 보리에 발생하는 붉은곰팡이병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하여 수확 전까지 적용 약제를 활용하여 적기에 방제하도록 하고, 배수로 정비 등 재배포장 관리를 철저히 하여 병이 확산되지 않도록 각별히 신경을 써야 한다라고 당부했다.

 

한편 올해부터 PLS 제도가 전면 시행되어 반드시 보리, 밀에 등록된 약제를 안전사용기준에 맞추어 희석배수, 살포 회수, 수확 전 살포 가능일을 꼼꼼하게 확인하여 살포해야만 한다.

 

이 보도자료와 관련하여 보다 자세한 내용이나 취재를 원하시면 기술보급과 하준봉 지도사(055-254-1814)에게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밀, 보리 이삭 팬 후, 붉은곰팡이병 적기 방제해야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밀, 보리 이삭 팬 후, 붉은곰팡이병 적기 방제해야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목록
  • 담당부서 : 공보관 보도지원담당  
  • 연락처 : 055-211-2051

최종수정일 : 2017-11-21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보도/해명설명 자료 메뉴로 이동 (QRCode 링크 URL: http://www.gyeongnam.go.kr/index.gyeong?menuCd=DOM_000000104001003000)
소셜계정 댓글등록
  • 등록된 댓글이 존재하지 않습니다.
방문자 통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