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 도정소식
  • 도정소식
  • 보도자료

곤충 첨가된 쌀 팽화과자 나온다

  • 조회 : 361
  • 등록일 : 19.05.15

곤충 첨가된 쌀 팽화과자 나온다 1 번째 이미지



곤충 첨가된 쌀 팽화과자 나온다

 

- 곤충 첨가된 쌀 팽화과자 제조 및 판매 특허 이전

- 신규업체 홍보를 통한 추가 기술이전 확대 나서

 

경상남도농업기술원(원장 이상대)이 지난 2017년에 등록한 식물성 부재료를 포함하는 팽화과자 제조용 과립 및 이를 이용한 쌀 팽화과자의 제조 방법특허기술을 곤충 가공 전문 업체와 통상 실시 계약을 체결했다.

 

도 농업기술원은 곤충 가공 업체인 경남 산청군에 위치한 ‘()도시와 농부와 전남 담양 지역 오엠오’ 2곳에 지난 4월부터 오는 20204월까지 1년간 통상 실시 계약을 체결했다.

 

이 기술은 쌀 팽화과자를 압출기로 제조하는 방식에 특화된 것으로 쌀에 다양한 부재료를 첨가하여 영양과 맛, 형태를 자유롭게 조절할 수가 있어 식품가공 분야에 활용도가 높다.

 

최근 들어 식용 곤충산업은 갈색거저리 생산원가 절감에 따른 원재료 가격의 안정화로 다양한 가공 제품이 출시되면서 판매량이 증가하고 있다.

 

특히, 갈색거저리 분말이 첨가된 누룽지 제품은 저렴한 가격과 고소한 맛으로 소비자 반응이 우수해 국내 소비뿐만 아니라 수출까지 시도되고 있다.

 

기존 누룽지 제품은 제조방식이나 첨가되는 재료에 따라 딱딱한 조직감으로 어린이나 노인들에게 다소 부담스러운 식감을 제공하기도 하는데, 압출식 팽화과자 제품의 부드러운 식감은 누룽지 제품의 단점을 보완하면서 곤충 소비에 시너지 효과를 줄 것으로 기대된다.

 

기술을 이전 받는 두 업체는 경상남도농업기술원 식·의약·사료 곤충산업지원연구센터가 4년째 운영 중인 유용곤충 모둠 멘토링교육·컨설팅 프로그램을 통하여 지속적인 자문을 받고 있으며, 특허기술 이전을 통하여 곤충 가공 제품 출시를 준비할 예정이다.

 

경남농업기술원 배성문 박사는 이번 산업체에 이전되는 특허기술은 다양한 농산물을 융합시켜 부가가치를 높일 수 있는 원천 기술로, 농가와 산업체, 소비자가 필요로 하는 기술을 지속적으로 개발하고 보급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이 보도자료와 관련하여 보다 자세한 내용이나 취재를 원하시면 환경농업연구과 배성문 연구사(055-254-1333)에게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곤충 첨가된 쌀 팽화과자 나온다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곤충 첨가된 쌀 팽화과자 나온다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목록
  • 담당부서 : 공보관 보도지원담당  
  • 연락처 : 055-211-2051

최종수정일 : 2017-11-21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보도자료 메뉴로 이동 (QRCode 링크 URL: http://www.gyeongnam.go.kr/index.gyeong?menuCd=DOM_000000104001003000)
소셜계정 댓글등록
  • 등록된 댓글이 존재하지 않습니다.
방문자 통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