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하는 도지사

완전히 새로운 경남을 만들어가겠습니다.

보도자료

김경수 도지사, 태풍 다나스 북상에 철저한 대비 지시

  • 조회 : 34
  • 등록일 : 19.07.19

김경수 도지사, 태풍 다나스 북상에 철저한 대비 지시 1 번째 이미지



김경수 도지사, 태풍 다나스 북상에 철저한 대비 지시 2 번째 이미지



김경수 도지사, 태풍 다나스 북상에 철저한 대비 지시 3 번째 이미지



김경수 도지사, 태풍 다나스 북상에 철저한 대비 지시 4 번째 이미지



김경수 도지사, 태풍 다나스 북상에 철저한 대비 지시 5 번째 이미지



김경수 도지사, 태풍 다나스 북상에 철저한 대비 지시

 

- 19() 오전, 박성호 행정부지사 통영 동호배수펌프장 등 침수위험현장 직접 방문점검

- 경상남도, 19() 오후 6시부터 비상근무 태세 돌입...사전대비에 총력

 

김경수 경상남도지사가 제5호 태풍 다나스*의 북상으로 이번 주말 경남지역에 직접적인 영향을 미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태풍 대비에 철저를 기해줄 것을 지시했다.

* 71915시 현재, 서귀포 남서쪽 약 430부근 해상에16km/h 속도로 북상 중(최대풍속 24m/s, 중심기압 990hPa, 강도 약, 크기 소)

 

김 지사는 경남지역은 20()21()에 위험반경인 태풍의 오른쪽에 위치해 많은 비와 강한 바람으로 인한 피해가 우려된다피해예방을 위한 대비태세에 공직자들이 비상한 각오로 임해줄 것을 당부했다.

 

특히 저지대 해안변 침수위험지역, 산사태 붕괴우려지역, 재해위험지역, 지하차도·세월교·공사장 등 안전통제지역에 대해서는 각별한 안전관리로 한 건의 인명사고도 없도록 해달라고 지시했다.

 

19() 오전에는 박성호 경상남도 행정부지사가 직접 침수위험지역인 통영항 강구안과 동호 배수펌프장을 방문하며 태풍 대비 현장점검에 나섰다.

 

현장을 찾은 박성호 행정부지사는 위험지역과 시설을 직접 점검하며 경남지역의 해안가 저지대는 태풍과 남해안 만조가 겹치면 침수피해가 더 커진다. 사전에 철저히 대비해 인명이나 재산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해달라고 말했다.

 

이어 박성호 행정부지사는 오후 430, 도청 영상회의실에서 행정안전부 장관 주재로 열린 태풍 대비 중앙대책본부회의에도 참석해 태풍 북상에 따른 경상남도의 사전조치 및 대처계획을 보고했다.

 

이 자리에서 박성호 행정부지사는 경상남도 차원에서 재난취약계층에 대해 특별히 관심을 가지고, 양식장비닐하우스 등 농수산 시설물에 대해서도 적극적으로 피해예방 조치를 취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터미널정류소환승시설 등 안전사고예방 예찰활동 실시 및 둔치주차장 안전조치 이행 등 선제적 대비 태세 강화로 한 건의 인명사고도 없도록 대비할 계획임을 밝혔다.

 

한편, 경상남도는 제5호 태풍 다나스의 본격적인 북상에 따라 도민들에게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19() 오후 6시부터 재난안전대책본부를 설치해 비상근무 태세에 돌입하는 등 사전준비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이 보도자료와 관련하여 보다 자세한 내용이나 취재를 원하시면 재난대응과 이세호 주무관(055-211-2824)에게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김경수 도지사, 태풍 다나스 북상에 철저한 대비 지시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김경수 도지사, 태풍 다나스 북상에 철저한 대비 지시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목록

최종수정일 : 2018-08-20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보도자료 메뉴로 이동 (QRCode 링크 URL: http://www.gyeongnam.go.kr/index.gyeong?menuCd=DOM_000002803002000000)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