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메뉴 바로가기 본문기사 바로가기

도정뉴스


도정뉴스

경남도 도정자문위원회 보건복지안전분과 회의 개최

임신·출산·보육·의료 서비스 등 지방정부 책임 강화방안 논의

고위험 정신질환자 맞춤형 관리대책 강화 이후 개선실태 자문

경남도 도정자문위원회 보건복지안전분과 회의 개최


 

경상남도는 15일 민간전문가로 구성된 도정자문위원회(이하 ‘자문위’) 보건복지안전분과 회의를 개최했다.

 

이날은 2기 자문위 출범 후 첫 분과 회의로, 엄태완 자문위 보건복지안전분과장을 비롯한 8명의 분과위원과 김경수 도지사, 송원근 자문위원장 등이 참석했다.

 

경남도 도정자문위원회 보건복지안전분과 회의 개최2


회의는 도정 4개년 계획 보건·복지 분야 주요과제의 추진 성과를 점검하는 것으로 시작했다.

 

위원들은 서부경남 공공병원 확충, 권역별 통합의료벨트 구축 등 핵심과제와, 2019년 고위험 정신질환자 범죄사고 이후 강화된 정신질환자 맞춤형 관리대책 등의 추진상황을 공유하고 이들 정책의 효과를 높일 수 있는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이후 도민 눈높이에 맞는 임신·출산·보육 관련 정책 설계 방안과 도민 체감도를 높이는 전달 방안을 모색하고, 올해 분과위원회의 활동계획 등을 심의했다.

 

경남도 도정자문위원회 보건복지안전분과 회의 개최3


김 지사는 인사말을 통해 “도정에서는 결국 도민들의 삶에 어떻게 영향을 미치고 도민들의 삶의 질을 어떻게 높일거냐 하는 것이 제일 중요하다”고 강조하고, “도민들께서 실제 추진되고 있는 정책들, 특히 보건복지안전분야와 관련되어 있는 것들을 피부로 느낄 수 있도록 힘써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자문위 보건복지안전분과에서는 지역의 다양한 사회단체 등과 교류하면서 현장의 목소리가 정책에 반영될 수 있도록 경남도와 적극 소통하고, 도정 주요 현안 및 정책 자문에 응할 계획이다.

 

더 큰 경남 더 큰 미래


 


 

경남도 도정자문위원회 보건복지안전분과 회의 개최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경남도 도정자문위원회 보건복지안전분과 회의 개최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목록
TOP 방문자 통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