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메뉴 바로가기 본문기사 바로가기

도정뉴스


도정뉴스

7월에는 이런 사고를 주의하세요!

본격적인 여름 시작, 7월 초까지 경남지역 장마(강한 호우) 대비 철저

당분간 일최고체감온도 31도 이상, 폭염 및 물놀이 사고 주의


 

 

경상남도 소방본부(본부장 김종근)는 본격적인 여름날씨의 시작에 따라 호우·폭염·물놀이 사고에 대해 도민의 안전주의를 당부했다.

 


 

 

최근 3년간 119 출동통계에 따르면 7월은 평균 70.7건의 수난 구조가 이뤄졌다이는 3년간 월평균 39.6건 대비 78.7%(31.1높은 수치로 연중 7월의 구조건수가 매우 많다.

 

지난해의 경우 도내 수난구조 외 호우 관련 소방 활동은 총 351*이었으며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었지만건물 지하시장차량이 침수되거나 공장 옹벽이 붕괴되어 토사 100톤이 유실되는 등 각종 피해가 잇따랐다.

351건 인명구조 11(구조인원 17), 배수지원 130개소(407), 안전조치 210(침수피해처리 등)

 

소하천지하도우수관 등은 호우 시 물이 급격히 불어나 사고가 발생할 수 있다따라서 비가 오기 전 점검을 실시하고 비가 시작되면 접근과 작업을 자제해야 한다.

 


 

 

7월부터는 폭염에 주의해야 한다폭염 영향예보에 따르면 당분간 도 대부분 지역에서 일최고체감온도가 31도 이상 오르는 곳이 많다.

 

지난해는 총 95명의 온열 손상 환자가 발생했으며 환자 유형은 열탈진 41(43.1%), 열사병 25(26.3%), 열경련 19(20%), 열실신 10(10.5%)이었다.

 

올해도 많은 온열질환자가 발생할 수 있어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폭염이 예보되면 가장 더운 시간대인 오후 2시에서 5시에는 가급적 실외 작업은 하지 않는 것이 좋다카페인이 들어간 음료나 주류는 삼가고생수나 이온음료를 마셔 수분을 충분히 보충해야 한다.

 

특히 65세 이상의 노약자는 땀샘이 감소되어 땀을 통한 체온조절이 원활하지 못하고 만성질환자는 외부온도에 대한 정상적인 반응이 낮기 때문에 더욱 주의해야 한다.

 

올해 여름은 코로나 거리두기가 해제되면서 지난해 대비 피서객이 증가할 것으로 보인다도 소방본부는 안전사고 방지를 위해 119시민수상구조대를 운영하고 있다지난해의 경우, 14명을 구조하고 16명을 병원으로 이송하였으며 2,424명에게 응급처치를 실시했다.

 

주요 사고 유형은 물살에 휩쓸림 및 고립과 낙상 등이었다물에 들어가기 전에 충분한 준비운동을 하고 구명조끼 착용 후 들어간다수영이 금지된 구역에서는 절대 들어가지 않아야 하며음주 후 수영 또한 피해야 한다.

 

김종근 경남소방본부장은 “7월은 기상상황이 다양해지고 야외활동이 증가함에 따라 안전에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며 기상예보를 미리 확인하고안전수칙을 잘 지켜 불의의 사고를 예방하여야 한다고 말했다. 

 


 

7월에는 이런 사고를 주의하세요!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7월에는 이런 사고를 주의하세요!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목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