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메뉴 바로가기 본문기사 바로가기

시군뉴스


시군뉴스

남해군, 소상공인 점포 방역 지원사업 추진

남해군, 소상공인 점포 방역 지원사업 추진


 

 

남해군은 코로나 19 감염병 예방과 확산 방지를 위해 자체 방역에 어려움을 겪는 남해읍 소상공인 점포를 중심으로 방역 지원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소상공인 방역지원 사업은 경남도 주관으로 진행되고 있으며,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의 공공 일자리 창출과 방역 사각지대에 놓인 소상공인을 돕기 위해 추진되고 있다.

 

주요 활동으로 소상공인 점포를 방문하여 출입문 손잡이, 의자 등 사람의 손길이 많이 닿는 곳을 집중적으로 방역 소독을 하고 있으며, 자율방역에 관한 안내도 함께 진행하고 있다.

 

또한, 4명으로 구성된 방역요원은 방역뿐만 아니라 소상공인들의 어려움도 귀 담아 들어 주고 있어, 소상공인들의 든든한 벗이 되고 있다.

 

남해읍 전통시장 내 있는 한 소상공인 점포주는 “혼자 장사를 하다 보면 손가는 일이 많은데 직접 찾아와 방역을 해 주고 있어 한결 어려움을 덜었다. 요즘 같은 시기에 심적으로 큰 힘이 된다”고 말했다.

 

장충남 남해군수는 “우리군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들이 위해 소상공인 점포 환경개선사업, 육성자금 지원 등 다양한 맞춤형 사업을 시행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소상공인들에게 경제적 지원뿐만 아니라 다각적인 지원을 통해 힘든 시기를 함께 극복 해 나갈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더 큰 경남 더 큰 미래


 

 

 

남해군, 소상공인 점포 방역 지원사업 추진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남해군, 소상공인 점포 방역 지원사업 추진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목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