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메뉴 바로가기 본문기사 바로가기

문화/예술


문화/예술

아이와 함께 떠나는 우주여행, 밀양아리랑 우주천문대

온라인 명예기자단 구세진

구세진

 


 

밀양아리랑 우주천문대를 아이와 함께 방문했습니다. 저희는 우주천문대만 예약이 가능해서 아이와 함께 우주천문대만 다녀왔는데 밀양아리랑 우주천문대와 국립 밀양 기상과학관은 같은 장소에 있어 함께 예매하시면 더욱 편리하게 관람 체험하실 수 있습니다.


밀양아리랑 우주천문대 이용안내
055-359-5855
경남 밀양시 밀양대공원로 86
운영시간
매일 10:00~ 20:00 (하절기) 19:00(동절기)
* 야간
(4월~8월) 관람시간 : 20:00~22:00
(9월~다음 연 3월) 관람시간 : 19:00~21:00
매주 월요일, 설날, 추석 1월 1일 휴관

관람료
성인 5000원 학생 2000원
6세 이하의 유아 및 65세 이상 노인 무료입장


http://naver.me/I5jTeztD
예약 없이는 관람할 수 없으며 예약은 네이버 예약 결재는 현장 결재입니다.

 

 


입구에는 밀양의 우주인 누리가 반갑게 손을 흔들고 있습니다.

 

 


밀양아리랑 우주천문대로 들어 오면 고분안 느낌의 첫번째 전시관이 있습니다. 밀양에서 발견된 어느 고분 벽화에서 외계인의 흔적을 발견하는 컨셉입니다. 아이들이 자연스럽게 외계인에 대해 흥미롭게 다가갈 수 있는 것 같아요.

 

 


600년 전에 한국 밀양을 방문했던 외계인과 밀양의 외계인 캐릭터 누리와 함께 기념촬영을 할 수 있는 포토존입니다.

 

 


거문고자리에 있는 케플러 62 외계 행성계 공전 모형입니다.

 

 


마젤란 초대형 망원경 GMT를 1/8로 축소한 모형이 전시되어 있습니다.

 

 


달의 모습을 촬영해 재현한 달본이 있습니다. 1층 관람은 하고 바로 4층 천체 관측실로 이동했어요

 

 


이곳은 주관측실로 음성인식 기능을 가진 고성능 망원경 별이가 있습니다. 별이는 밤하늘 우주의 신비로운 천체들을 보여줍니다.

 

 


태양관측을 하러 보조관측실로 이동했어요. 보조관측실은 5대의 망원경 및 쌍안경으로 낮에는 태양을 밤에는 행성과 천체를 보여준다고 합니다. 우천시에는 관측하기가 힘들다고 합니다. 다행히 저희가 방문한 날은 태양 관측이 가능했습니다.

 

 

 

 

 

 


관측전에 먼저 설명해 주시고 관람을 할 수 있게 안내해 주세요. 정확하게 보이지는 않지만 태양의 흑점과 태양의 홍염 그리고 금성을 관측할 수 있었습니다.

 

 


관측 체험이 끝나면 2층으로 내려와 자유관람을 할 수 있습니다. 2층에는 전시공간 스페이스 시어터, VR 체험이 가능한 타이탄 세트장과 천체투영관이 있습니다.

 

 

 

 

 

 

 

 

 

 

 

 


눈으로 보고 손으로 만질 수 있는 다양한 전시공간입니다.

 

 


우주선 모형의 스페이스 시어터와 타이탄 세트장으로 이동하는 입구입니다.

 

 


우주선에서 스페이스 시어터로 이동하는 공간입니다.

 

 

 

 


스페이스 시어터는 5m 크기의 바닥에 설치되어 있는 원형 시어터입니다. 영상을 통해 우주탐사선 미리벌호를 타고 웜홀을 지나 토성의 위성 타이탄으로 우주여행을 떠나는 체험을 할 수 있습니다.

 

 

 

 


스페이스 시어터 공간에서 문이 열리면 타이탄 세트장에 도착합니다. 이곳에서는 위험에 빠진 친구를 구하는 실감 나는 VR 게임 체험을 할 수 있습니다.

 

 

 

 

 

원하는 행성에서 사진촬영할 수 있는 포토존도 있습니다. 메일 주소를 입력하면 사진을 메일로 받을 수 있어요. 모니터에 나타나는 가상 현실을 아이가 생각보다 좋아합니다.

 

 


2층 관람을 마치고 다시 1층으로 돌아오면 관람이 끝납니다.

 

 

 

 


1층에는 수유시설 놀이시설과 책을 읽을 수 있는 작은 도서관도 있습니다.

 

구세진


 

 

 

아이와 함께 떠나는 우주여행, 밀양아리랑 우주천문대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아이와 함께 떠나는 우주여행, 밀양아리랑 우주천문대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목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