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메뉴 바로가기 본문기사 바로가기

일상/생활


일상/생활

재활용 쓰레기 끝에는 이분들이 있다!

김해시 재활용 선별장의 사람들

재활용 쓰레기 끝에는 이분들이 있다!

 

재활용 쓰레기 끝에는 이분들이 있다!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되면서 집콕 생활도 길어지고 있다. 덩달아 배달음식과 택배가 넘쳐나고 쓰레기도 늘고 있다. 증가한 쓰레기 양만큼 재활용 쓰레기도 기하급수적으로 증가했다. 재활용 쓰레기를 다시 쓸 수 있도록 분리선별하는 곳. 가정에서 간단하게 분리수거한 재활용품들이 향하는 곳을 찾았다. 그곳에서 분주하게 재활용품을 선별하는 그들을 만나봤다.

 

 

기계보다 빠르게 분류하지만 쌓이고 또 쌓여 ‘구슬땀’

여름 초입이던 어느 날, 김해시 진영읍 소재 재활용 선별장 입구에는 대형 트럭들이 줄줄이 서 있다. 곧이어 트럭에서 쏟아지는 쓰레기는 종이, 플라스틱, 비닐 등 다양한 종류가 섞여 있다.

“김해시에서 하루 배출되는 재활용 쓰레기가 70톤 정도 됩니다. 코로나 이전에는 55톤 정도였는데, 플라스틱과 택배상자가 굉장히 많이 늘었어요. 하루 평균 64톤의 재활용 쓰레기를 수용할 수 있는데, 한계치를 넘긴 지 오래됐죠”라는 재활용 선별장 김진춘(69) 대표를 따라 작업장 안으로 들어갔다. 약 3200㎡ 면적의 재활용 선별장에는 컨베이어 벨트, 압축기, 자력선별기 등의 시설이 있었다.

트럭에서 쏟아져 나온 재활용 쓰레기 중 세세한 작업이 필요한 것들은 컨베이어 벨트 위로 올려져 2층 작업장으로 올라간다. 빠르게 돌아가는 컨베이어 벨트 위의 쓰레기들. 그 중에 재활용품만 빠르게 분류하는 이들의 손길이 분주하다. 골라도 골라도 계속해서 올라오는 쓰레기들. 밀려드는 작업량을 해내기엔 하루가 바쁘다.

지난 2013년부터 이곳에서 일하고 있는 백순길(67) 반장은 “시간은 한정되어 있죠. 더 많은 양을 처리하다 보니 무척 고됩니다. 오늘 안에 끝내지 않으면 다음 날 또 쌓이니 최대한 속도를 맞춰 당일에 마무리하려고 애를 씁니다”라고 말했다. 속도도 속도지만 선별작업을 힘들게 하는 건 잘 처리되지 않은 채 버려지는 쓰레기다. 깨끗하게 비우고 헹궈서 배출해야 하지만 내용물이 그대로 들어있는 재활용품들이 많다. “이곳에 오는 30% 정도가 쓰레기예요. 치킨 먹은 종이상자 안에 양념이 그대로 다 묻어 있고, 어떤 거는 동물 변까지 들어가 있어요. 위험한 물건들도 있습니다. 깨진 유리병과 철사에 손이 찢어지는 경우도 있고, 정말 말로 다 못 합니다”라며 조금만 더 신경 써서 배출하면 소각하지 않고 재활용할 수 있을 거라며 아쉬워했다.

 

재활용 쓰레기 끝에는 이분들이 있다!2


환경을 위한 일… 힘든 만큼 보람도 커

백 반장과 함께 재활용품을 선별하는 이들은 모두 25명. 매일 아침 8시부터 오후 5시까지 눈코 뜰 새 없이 바쁘다. 엄윤호(45) 씨는 “힘들어도 자부심이 큽니다. 우리가 이렇게 선별하지 않으면 김해시는 얼마 안 가서 쓰레기 밭이 되지 않겠습니까”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나 하나쯤이야’라는 마음이 아닌 ‘나 하나부터’라는 마음으로 분리수거를 잘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옆에서 그 이야기를 듣고 있던 백 반장은 이 일을 시작한 이후부터 주변 사람들에게 재활용 분리수거 방법을 설명하고 다닌다며, 우리 세대가 분리수거를 잘해야 후손들이 깨끗한 환경에서 살 수 있다고 힘주어 말했다. 
 

재활용 쓰레기 끝에는 이분들이 있다!3


“재활용 분리배출, 조금 더 세심한 노력 필요”

김해시의 재활용품 활용률은 72%로 전국 평균 재활용률 60% 비해 높은 편이다. 김해시는 시민들의 자원순환 인식 개선을 위해 다양한 지원책을 펼치고 있다. 재활용 선별장 내 홍보관을 만들어 어린아이들에게 재활용 분리방법을 세세하게 교육·홍보하고 있으며 생활환경해설사를 양성하고 있다. 또한 공동주택 재활용품 전용 그물망 보급, 찾아가는 재활용품 분리배출 교육 등 다양한 노력을 하고 있다.

경남도는 다가오는 2025년까지 예산 1077억 원을 들여 플라스틱 발생량을 20% 감축하고 재활용률을 75%로 높이는 등 ‘일회용 플라스틱 줄이기’를 각 분야에 걸쳐 대대적으로 진행할 계획이다.

 

 (경남공감 2021년 6월호)배해귀 사진 김정민


더 큰 경남 더 큰 미래


 

 

 

재활용 쓰레기 끝에는 이분들이 있다!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재활용 쓰레기 끝에는 이분들이 있다!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목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