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메뉴 바로가기 본문기사 바로가기

스포츠


스포츠

‘경남의 캡틴’ 황일수, K리그 300경기 출전... 상금 300만원 유소년재단 기부

‘경남의 캡틴’ 황일수, K리그 300경기 출전... 상금 300만원 유소년재단 기부 

 

‘경남의 캡틴’ 황일수가 K리그 통산 300경기 출장 기록을 달성했다.

황일수는 지난 11일 치러진 2021 K리그2 6라운드 대전전에 선발 출장하며 300번째 K리그 그라운드를 밟았다. 시즌 첫 골까지 터트리며 자신의 대기록을 자축했다.
 
황일수는 2010년 대구에서 K리그에 데뷔하자마자 주전 공격수로 자리 잡으며 2013년까지 134경기를 뛰었다. 황볼트라는 별명에 걸맞게, 2014년 제주로 이적해 빠른 발을 통한 공격력을 인정받아 꾸준히 선발 출장했다. 2015~2016년 상주 상무에 입대해 40경기, 전역 후 제주에서 13경기 그리고 2018~2019년 울산으로 이적해 55경기를 뛰었다. 2020년 경남에 입단하여 21경기 5골 5도움을 기록하며 에이스의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 2021년 경남의 주장으로서 K리그 300경기를 달성했다. 황일수는 300경기 동안 48골 43도움을 기록하며, 계속해서 자신의 전성기를 이어가는 현재진행형 선수이다.
 
한편, 황일수는 오는 17일 부산전 한국프로축구연맹으로부터 전달받을 300경기 출전 상금 300만원을 경남 유소년발전을 위한 경남FC 유소년재단에 기부하기로 해 훈훈함을 자아냈다.
 
상승세를 탄 황일수가 낙동강 더비에서 라이벌인 부산을 상대로 좋은 활약을 이어갈 수 있을지 그의 발끝이 주목된다.​

 

새로운경남


 

 

‘경남의 캡틴’ 황일수, K리그 300경기 출전... 상금 300만원 유소년재단 기부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경남의 캡틴’ 황일수, K리그 300경기 출전... 상금 300만원 유소년재단 기부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목록
TOP 방문자 통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