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메뉴 바로가기 본문기사 바로가기

스포츠


스포츠

3연전의 완벽한 마무리 위해 아산으로 향하는 경남FC

3연전의 완벽한 마무리 위해 아산으로 향하는 경남FC


 

 

경남FC가 상위권 도약을 위한 3연전 마무리를 위해 아산으로 떠난다.


경남FC는 오는 25일 오후 7시 이순신종합운동장에서 치러지는 2021 하나원큐 K리그2 22라운드 충남아산FC와의 맞대결을 가진다. 중하위권팀들을 상대하는 3연전의 마지막 경기로, 앞선 두 경기 1승 1패를 거둔 경남은 아산에서 승리를 추가해 높은 위치로 올라가고자 한다.


경남은 직전 경기인 21라운드 부천FC1995전을 2대0으로 승리하며 침체된 분위기를 완벽하게 반전했다. 최근 부침을 겪었던 김영찬, 백성동, 에르난데스, 윌리안 등의 주전 자원들은 부천전을 계기로 경기력을 완전히 회복했다. 또한, 3개월만에 피치로 돌아온 임민혁이 교체로 출전해 스쿼드에 깊이를 더해줬다. 임민혁은 오른쪽 측면 공격수 자리에서 약 30분간 뛰었는데, 기존 공격수들과는 다른 부드러운 전개를 보여주면서 새로운 공격 옵션으로 떠올랐다. 선수들의 활약을 등에 업은 경남은 오랜만에 창원에서 승점 3점을 적립하면서 팀 분위기가 최고조에 달했다.


분위기를 끌어올린 경남은 충남아산전을 통해 방점을 찍고 날아올라야 한다. 새로 영입된 선수들 대부분으로 스쿼드가 구성된 경남은 시즌을 치르면서 조직력을 끌어올렸고, 최근에는 경기력도 많이 향상됐다. 이제는 끌어올린 폼을 유지하고, 이를 기반 삼아 조직력을 더 증가시켜 완벽한 팀이 될 필요가 있다. 이번 시즌 가장 중요한 3경기에서 1승 1패를 거뒀고, 이제는 마지막 경기를 남겨두고 있는 만큼 아산에서 반드시 승리가 필요한 경남이다. 


경남은 충남아산과 통산 전적에서 3승 2패로 앞서고 있다. 이번 시즌 2차례 맞대결을 가졌고, 직전 맞대결은 창원에서 경남이 승리했다. 아산에선 한 경기를 치렀고, 에르난데스의 득점이 있었지만 아쉽게 경기를 1대2로 패했다. 시즌 전적은 1승 1패다. 이번 시즌 마지막으로 아산에서 경기를 치를 경남이 승점 3점과 함께 창원으로 돌아올 수 있을지 주목된다.

 ​

더 큰 경남 더 큰 미래


 


 

3연전의 완벽한 마무리 위해 아산으로 향하는 경남FC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3연전의 완벽한 마무리 위해 아산으로 향하는 경남FC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목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