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해명설명 자료

  • 도정소식
  • 도정소식
  • 보도/해명설명 자료

경상남도, 동북아 항만국장회의 개최지 결정

  • 조회 : 290
  • 등록일 : 19.06.27

경상남도, 동북아 항만국장회의 개최지 결정 1 번째 이미지



경상남도, 동북아 항만국장회의 개최지 결정 2 번째 이미지



경상남도, 동북아 항만국장회의 개최지 결정

 

- 경상남도·창원시 공동 노력으로 항만분야 국제행사 유치 성공

- 11월초 창원시 일원 개최 결정

 

··3국이 참여하는 동북아 항만국장회의가 올해 처음으로 경남에서 개최된다. 회의에는 3국 항만관련 부처의 국장과 공무원, 국책 연구기관, 관련 협회 관계자 등 300여 명이 참가한다.

 

··3국은 27() 서울 로얄호텔에서 실무회의를 갖고 20회 동북아 항만국장회의 및 항만심포지엄을 오는 11월 초 경남 창원시 일원에서 개최하는 데 합의했다.

 

동북아 항만국장회의는 각국의 항만 관련 현안을 공유하고 발전을 위한 협력 방안을 모색하는 회의다. 이 자리에서 논의된 내용은 각국의 항만정책으로 반영되기도 한다.

 

1995·일 항만국장회의로 개최되던 것을 2000년부터 중국이 참여하면서 동북아 항만국장회의로 명칭이 변경, 3국이 순차적으로 회의를 개최하고 있다.

 

국내 도시 중 항만국장회의를 개최한 곳은 서울, 부산, 제주, 울산, 인천 등이며 경남은 올해 처음으로 항만국장회의를 개최하게 됐다. 제주시 등 4개 지자체가 유치경쟁에 뛰어들었지만 경남이 최종 개최 지역으로 낙점됐다.

 

경상남도와 창원시는 부산항 제2신항 입지결정과 개항 120주년 등 주요 이벤트와 연계해 회의 개최에 적격이라는 점을 홍보해 국제회의 개최를 이끌어냈다.

 

행사는 11월 초 45일 동안 진행되며, 공동연구과제 발표 항만국장회의 동북아 항만심포지엄 항만시찰 및 문화행사 등으로 구성될 예정이다. 올해는 20주년 기념행사도 함께 진행할 계획이다.

 

팽현일 경상남도 항만물류과장은 인사말을 통해 이번 회의가 경남의 위상을 높일 뿐 아니라 전국 31개 무역항 가운데 9개가 위치한 최다 항만도시인 경남의 항만 인프라와 사업 등을 알리는 데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 보도자료와 관련하여 보다 자세한 내용이나 취재를 원하시면 항만물류과 이지훈 주무관(055-211-4124)에게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경상남도, 동북아 항만국장회의 개최지 결정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경상남도, 동북아 항만국장회의 개최지 결정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목록
  • 담당부서 : 공보관 보도지원담당  
  • 연락처 : 055-211-2051

최종수정일 : 2017-11-21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보도/해명설명 자료 메뉴로 이동 (QRCode 링크 URL: http://www.gyeongnam.go.kr/index.gyeong?menuCd=DOM_000000104001003000)
소셜계정 댓글등록
  • 등록된 댓글이 존재하지 않습니다.
방문자 통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