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해명설명 자료

  • 도정소식
  • 도정소식
  • 보도/해명설명 자료

장마 이후 폭염발생으로 인한 일소피해 예방

  • 조회 : 67
  • 등록일 : 21.07.22

장마 이후 폭염발생으로 인한 일소피해 예방 1 번째 이미지



장마 이후 폭염발생으로 인한 일소피해 예방 2 번째 이미지



장마 이후 폭염발생으로 인한 일소피해 예방

 

국지성 강우와 폭염 예상으로 병해충 발생 및 일소 피해 우려

탄산칼슘, 카올린 처리 및 물관리로 사전예방 당부

 

경상남도농업기술원(원장 정재민) 사과이용연구소는 고온과 폭염발생이 지속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거창, 함양, 합천 등 도 내 사과 재배지역 농가 과원의 사과 생육 점검을 실시하고 일소피해 예방을 위한 농가 지도에 나섰다.

 

높은 과실온도와 강한 광선의 상호작용에 의해 발생하는 일소(햇볕데임) 피해는 대기온도가 일 최고 기온 31를 넘는 맑은 날에 많이 발생한다. 주로 과다착과한 가지(착과량이 많은 가지)가 늘어져 과실이 햇빛에 많이 노출되거나 수체가 약한 나무에서 발생하기 쉽다.

 

일소 피해 정도가 심할 경우 피해부위에 탄저병 등 2차적인 전염으로 인한 부패가 일어나기도 하므로 사전 예방이 중요하다.

 

일소 방지대책은 햇빛이 골고루 들어갈 수 있게 생육기 동안 적절한 도장지 관리를 실시하고, 하계전정을 늦추어 과일에 그늘이 질 수 있도록 해야 한다.

 

일소 피해가 우려될 경우에는 남쪽과 서쪽 방향에 위치한 과실을 위주로 탄산칼슘 40~50배액 또는 카올린 33~66배액을 살포하는데, 살포 주기는 10~15일 간격으로 4~5회 실시한다.

 

수관 상부에 미세살수 장치가 설치되어 있는 과원에서는 대기온도가 31이상일 때 과원에 물을 뿌려 과실 온도를 낮추는 것도 일소 피해를 경감시킬 수 있는 좋은 방법이다.

도 농업기술원 사과이용연구소 구소희 연구사는 최근 이상고온 현상으로 나무가 수분 스트레스를 받음으로써 일소 피해 우려가 높아졌다고 말하며 고품질의 사과를 안정적으로 생산하기 위해 탄산칼슘, 카올린 처리 및 계획적인 물관리 등 사전 대비를 철저히 실시하여 일소 피해를 최소화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이 보도자료와 관련하여 보다 자세한 내용이나 취재를 원하시면 경상남도농업기술원 사과이용연구소 구소희 연구사(055-254-1664)에게 연락해주시기 바랍니다.

장마 이후 폭염발생으로 인한 일소피해 예방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장마 이후 폭염발생으로 인한 일소피해 예방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목록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보도/해명설명 자료 메뉴로 이동 (QRCode 링크 URL: http://www.gyeongnam.go.kr/index.gyeong?menuCd=DOM_000000104001003000)
소셜계정 댓글등록
  • 등록된 댓글이 존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