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메뉴 바로가기 본문기사 바로가기

여행스케치


여행스케치

[경남 창녕, 창녕 가볼만한곳] 빼어난 풍광과 부처님의 미소가 있는 관룡사 용선대

온라인홍보 명예기자단 하정문

하정문
창녕은 우포늪, 송현동 고분군, 돌다리 만년교 등 구경할 곳이 많은 곳인데 그중에 은빛 억새를 구경하려고 화왕산을 여러 번 등산했습니다. 그런데 유홍준 작가의 '나의 문화유산답사기'를 읽고 화왕산 가까이 빼어난 풍광의 관룡사와 용선대가 있는 것을 알았습니다. 방문을 계속 미루다가 구경하기 좋은 가을에 방문했습니다.

 

​풍경 좋은 옥천 저수지와 송이버섯 판매하는 가게들을 지나 산길을 오르면 넓은 주차장이 있습니다. 관룡사를 제대로 구경하려고 장승이 있는 주차장에 주차하고 답사를 시작합니다.

 

 


계곡 옆 오솔길을 걸어 올라가면 일반적인 절에서 보기 힘든 돌장승이 기다리고 있습니다. 이곳 앞에 대나무 숲이 있었다고 하는데 지금은 잔디밭으로 변했습니다. 우리 서민들의 인상을 닮은 남녀 돌장승이 사찰 입구를 지키고 있어 재미있는 표정을 구경하고 지나갑니다.

 

조금 더 올라가면 있는 나무 사이로 관룡사 범종루가 보이는데 하늘을 보면 병풍처럼 둘러싸고 있는 관룡산 연봉들이 살짝 보입니다.


 

입구를 들어서면서 또 한 번 놀랍니다. 일반적인 사찰에 보이는 일주문은 없고 돌계단 위로 돌을 쌓아 만든 산문(山門)이 있습니다. 산문을 지나면 대숲과 붉고 화려한  꽃무릇을 만날 수 있는 오솔길이 기다리고 있습니다.

 

꽃무릇 군락을 지나서 돌계단을 걸어 오르면 천왕문이 보입니다. 일반적인 절에는 나무로 만든 사천왕상이 있는데 이곳에는 그림으로 사천왕이 배치되어 있습니다. 돌장승에서 일주문 없이 정감 있는 돌을 쌓은 산문과 천왕문의 그림까지 색다른 사찰을 구경하는 재미가 있습니다.

 

관룡사의 여러 건물들을 한 번에  보기 좋은 곳을 찾는다면 바로 이곳 3층 석탑이 있는 약사전으로 오면 됩니다. 이곳에서 겹겹이 배치되어 있는 3층 석탑, 약사전, 대웅전 그리고 화려한 배경의 관룡산 연봉까지 한눈에 구경할 수 있습니다.

 

우리나라의 유적지 건물과 사찰은 임진왜란 때 화마에 소실되어 새로 중건한 건물이 대부분입니다. 이곳 관룡사도 임진왜란 때 건물이 불타서 사라졌는데 이곳 약사전 만이 유일하게 남았습니다. 그래서 조선 초 건축 양식을 확인할 수 있는 중요한 문화제입니다. 그런데 이곳 약사전은 중생의 병을 고쳐주는 약사여래불을 모시는 곳으로 한 가지 소원은 반드시 들어주는 것으로 더 유명합니다. 그래서 방문객들이 대웅전보다 먼저 이곳 약사전에서 절을 하며 소원을 비는 모습을 많이 볼 수 있습니다.

 

관룡사는 인위적으로 높이를 맞추지 않고 경사에 맞게 가람배치한 건물의 구조를 구경할 수 있습니다. 원음각과 주차장에서 보였던 범종루가 보입니다.

 

대웅전은 화려한 다공포 위로 팔작지붕의 모습을 볼 수 있습니다. 절의 중심에 있는 대웅전은 천왕산과 연결된 관룡산의 빼어난 경치가 함께해서 조화롭고 아름다운 모습을 보여줍니다.


 

푸른 하늘을 배경으로 대웅전 용마루에 앉은 까치가 관룡사 방문을 반겨주고 마당에는 가을을 알려주는 향긋한 소국 국화꽃을 구경할 수 있습니다.

 

관룡사는 용선대를 포함해서 6곳의 국가지정 보물 문화재가 있는 역사가 깊은 산사입니다. 관룡사의 부속 건물을 둘러보며  칠성각, 명부전까지 구경하고 절 뒤쪽으로 용선대 가는 길 따라 산을 오릅니다.

 

경사도 높은 구불구불한 산길  500m를 헉헉거리며 오르면 용 모양의 뱃머리 같은 형상의 큰 바위 위에 용선대(龍船臺)가 보입니다.

 

관룡사도 경치도 좋지만 이곳 용선대에서 바라보는 관룡산과 화왕산 풍광이 진짜 빼어납니다. 왼쪽 관룡산의 바위가 함께하는 9개의 봉우리와 오른쪽으로 가을에 은빛 억새를 구경하기 좋은 민둥산인 화왕산 능선이 길게 이어져 있습니다.


 

산세의 멋진 풍경을 바라보다 천천히 용선대 좌대 위에서 관룡사가 있는 동쪽을 보고 있는 불상을 봅니다. 오랜 세월을 용선대를 지키며 불심을 전하고 있는데 좌대 중대석에 새겨진 명문으로 알려진 8세기 초 석굴암 이전 통일신라 시대에 조성된 석조여래좌상입니다. 부처님 얼굴을 바라보면 넉넉한 마음과 여유를 가진 옆집 아저씨 같은 편안한 한국인의 상이 느껴집니다.

이곳 용선대에는 항상 방문객이 많은데 가까운 주민들은 산책 삼아 올라와서 예불을 드리고 부처님을 계속 바라보다가 내려가는 모습을 많이 볼 수 있습니다. 용선대에서 부처님 미소를 보고 많은 위안을 얻고 돌아갑니다. 세상을 살면서 생기는 복잡한 번뇌를 벗어 버리고 부처님의 미소에 마음을 비워 봅니다.

 

해가 산 아래로 내려가면서 용선대 불상인 부처님에게 은은한 빛을 내려줍니다.

​선선한 날씨에 가을 산행하기 좋은 시기입니다. 마스크를 꼭 착용하시고 창녕 관룡사와 용선대에서 빼어난 풍경도 구경하고 인자한 부처님의 미소를 만나보세요.
하정문 

 

[경남 창녕, 창녕 가볼만한곳] 빼어난 풍광과 부처님의 미소가 있는 관룡사 용선대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경남 창녕, 창녕 가볼만한곳] 빼어난 풍광과 부처님의 미소가 있는 관룡사 용선대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목록
TOP 방문자 통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