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메뉴 바로가기 본문기사 바로가기
총 게시물 : 20

  • [경남&경남인 - 특집] 신체접촉 없는 배드민턴
    코로나19 사태로 거리 두기가 보편화된 요즘, 배드민턴은 신체 접촉 없이 경기를 펼칠 수 있는 스포츠로 돋보인다. 라켓과 셔틀콕만 있으면 언제 어디서든 누구나 즐길 수 있기에 인기가 높다. 몸과 마음 활력 불어넣은 셔틀콕“집에만 있다...
    2020년 09월[Vol.90]
  • [경남&경남인 - 특집] 해파리를 잡아라
    바다의 해적 해파리가 기습했다. 올해는 예상보다 훨씬 빨랐다. 그야말로 기습이다. 예년보다 한 달 이상 빠른 지난 6월 16일부터 경남해역에 해파리 주의보가 발령됐다. 재래종인 보름달물해파리와 중국산 노무라입깃해파리가 동시에 무더기로...
    2020년 09월[Vol.90]
  • [경남&경남인 - 특집] 가야유산 기획㉓ 집모양토기(家形土器), 가야 사람들의 영원한 안식처
    고대의 집가야 사람들은 어떤 집에서 살았을까? 사실 집(住居址)을 전문으로 연구하는 고고학자에게도 어려운 질문이다. 지붕, 벽과 같은 구조물은 사라지고 그 터만 남아 있기 때문이다. 집은 태아 때 어머니 자궁 안에서의 편안함으로부터 ...
    2020년 09월[Vol.90]
  • [경남&경남인 - 특집] 화과원 유허지 사적 지정을 기원하며
    “네! 혜원스님이 입적하셨다고요?”지난 6월 퇴근길에 혜원스님의 안부를 묻기 위해 휴대폰으로 전화를 걸었지만, ‘없는 번호’라는 자동음이 들려왔다. ‘011’ 쓰시더니 드디어 ‘010’으로 바꾸셨나보다 했다. 어쩔 수 없이 보현사(산...
    2020년 08월[Vol.89]
  • [경남&경남인 - 특집] 물살 가르는 재미에 '풍덩'
    여름스포츠는 뭐니 뭐니 해도 수영이다. 하는 사람, 보는 사람 모두 시원하게 무더위를 날린다. 수영은 배워두면 평생을 써먹는다는 생활체육의 필수 종목이기도 하다. 시원하게 물살 가르는 재미에 빠져 보자. 부상위험 적은 종목, 생존...
    2020년 08월[Vol.89]
  • [경남&경남인 - 특집] 가야유산 기획㉒ 권력의 아름다움, 가야의 사슴으로 부활하다
    “동물이 어떠한 대우를 받는지를 보면그 나라의 도덕성과 위대함을 알 수 있다" - 마하트마 간디 Mahatma Gandhi 화려한 왕관 때문에 슬픈 짐승사슴은 중요한 식량자원이었다. 구석기시대 동굴이나 패총(貝塚)에서 다양한 사...
    2020년 08월[Vol.89]
  • [경남&경남인 - 특집] 가야유산 기획㉑ 용(龍), 가야 왕을 상징하다
    금·금동·은으로 장식한 금관가야의 왕3세기 후반 편찬된 중국 역사서 ‘삼국지’는 삼한의 풍속을 이렇게 묘사했다. ‘구슬을 옷에 꿰매어 장식하기도 하고 목이나 귀에 달기도 하지만 금, 은과 비단은 보배로 여기지 않는다.’ 흥미롭게도 이...
    2020년 07월[Vol.88]
  • [경남&경남인 - 특집] 코로나19도 막을 수 없다…생활체육의 보약 '걷기'
    걸으면 살고, 누우면 죽는다‘步生臥死(보생와사)’, ‘걸으면 살고, 누우면 죽는다’는 말이 있다. 그만큼 걷기 운동이 중요하다는 절실한 표현일 것이다. 1769년 프랑스의 조셉 퀴뇨가 증기자동차를 발명한 이후로 인간의 생활은 편리해졌...
    2020년 06월[Vol.87]
  • [경남&경남인 - 특집] 가야유산 기획⓴ 1600년 전 아라가야 중장기병의 부활
    말갑옷이 출토된 고분, 마갑총경남 함안에 옛 아라가야 왕릉인 말이산 고분군이 있다. 남북으로 2㎞가량 길게 뻗은 말이산 구릉의 주능선과 가지능선에 솟아있는 고분들의 위용은 그 옛날 한반도 남부지역을 호령했던 아라가야의 영광을 보여준다...
    2020년 06월[Vol.87]
  • [경남&경남인 - 특집] 가야유산 기획⓳ 머리빗으로 단장한 가야사람들
    필자는 꽤 드문 ‘동경박사(銅鏡博士)’이다. 거울에 끌린 이유가 외모가 아니라 아쉽게도(?) ‘청동거울을 통해 고대사회의 모습을 밝힐 수 있다’는 믿음 때문이다. 거울은 신분을 드러내는 상징물이었지만 고려시대부터 화장용으로 바뀐다. ...
    2020년 05월[Vol.86]
1 2
TOP 방문자 통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