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메뉴 바로가기 본문기사 바로가기
총 게시물 : 61

  • [경남&경남인 - 특집] 【이 한 컷】 그 시절 추석 귀성길
    버스전용차로도 없고 내비게이션도 없었던 90년대 초반. 추석을 맞아 고향을 찾는 귀성길은 일명 ‘고생길’이란 말이 있었다. 기차표와 버스표 구하려면 긴 줄을 기다려야 했다. 그래서 당시 기업체들은 추석 명절을 전후해서 귀성하는 근로자...
    2021년 09월[Vol.102]
  • [경남&경남인 - 특집] 【경남역사 이야기】 창원 만인계
    “준비하시고, 쏘세요!” 1980년대 일요일 아침마다 TV에서 중계했던 주택복권 추첨 날, 서민들은 ‘인생 역전’을 꿈꾸며 복권의 번호를 맞추곤 했다. 이처럼 서민들을 웃고 울렸던 복권은 조선시대에도 유행했다. 바로 ‘만인계’다. 1...
    2021년 09월[Vol.102]
  • [경남&경남인 - 맛] 풍경을 담은 '해물 밥상'
    청량함이 섞인 바람 너머로 구름이 높아진다. 나들이가 훨씬 수월해졌다.살인적인 불볕더위에 ‘집콕’이 제일 편했던 지난달, 집밥과 배달 음식에 지쳤다면 요샛말로 ‘뷰 맛집’에서 오랜만에 눈 호강, 입 호강 한번 해보자.한여름이 지나간 ...
    2021년 09월[Vol.102]
  • [경남&경남인 - 여행] 걷기 좋은 길 3선 … ③ 남해 앵강다숲마을
    ‘앵강다숲마을’은 경남 남해군 이동면 성남로 79-10에 있다. 바다를 배경으로 조성된 앵강다숲마을에는 다양한 어족자원과 함께 아름다운 ‘신전숲’이 있다. 앵강다숲마을에 도착하면, 남해 약초 홍보관 건물이 먼저 눈에 들어온다. 남해약...
    2021년 09월[Vol.102]
  • [경남&경남인 - 여행] 걷기 좋은 길 3선 … ② 김해 분성산 생태숲 길
    너나 할 것 없이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몸과 마음이 지쳐간다. 사람들은 답답한 마스크를 벗지 못하고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에 동참하고 있다. 이럴 때 지친 심신을 달래는 공간은 바로 자연이 아닐까 싶다. 피톤치드를 내뿜는 치유의...
    2021년 09월[Vol.102]
  • [경남&경남인 - 여행] 걷기 좋은 길 3선 … ① 창원 저도 비치로드
    무더운 여름을 보낸 계절은 가을로 가는 길이다. 산과 바다가 안겨주는 행복한 어울림을 따라 창원시 구산면 저도비치로드로 향했다. 왕복 4차로 도로가 개통되어 접근성이 수월해졌다. 저도에는 제2차 세계대전 당시 태국을 배경으로 한 영화...
    2021년 09월[Vol.102]
  • 가을소풍 떠나자 거창 창포원으로!

    [경남&경남인 - 여행] 가을소풍 떠나자 거창 창포원으로!
    경상남도 제1호 지방 정원인 거창 창포원.봄·여름·가을·겨울 계절마다 반기는 꽃과 식물이 다른 이곳에 성큼 가을이 다가왔다. 다채로운 가을의 색을 뽐내는 그곳으로 가을 소풍을 떠나보자!글 배해귀 사진·동영상 김정민 경남 제1호...
    2021년 09월[Vol.102]
  • 94세 노익장 정차종 어르신

    [경남&경남인 - 사람&단체] 94세 노익장 정차종 어르신
    100세 시대라고는 하지만 건강하게 장수하는 이는 드물다. 현대의학의 발달로 수명은 길어졌으나 의료기술에 기대어 질병을 앓으며 오래 사는 것일 뿐 삶의 질이 그만큼 더 좋아졌다고 보기는 힘들다고도 한다. 그래서 찾아봤다. 어느 TV ...
    2021년 09월[Vol.102]
  • [경남&경남인 - 특집] 【경남역사 이야기】 기림의 날을 아시나요?
    오는 8월 14일은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기림의 날’이다. 일본군 위안부 문제를 국내외에 알리고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를 기리기 위해 지정한 국가기념일로, 지난 1991년 8월 14일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였던 故 김학순 할머니가 위안...
    2021년 08월[Vol.101]
  • [경남&경남인 - 맛] 더위에 지친 당신에게 지금 필요한 건 뭐? 영양 만점 옻닭 한 마리!
    올해 여름은 유난히 힘들다. 여름 나기가 매년 더 힘들게 느껴지는 건작년보다 한 살 더 먹은 나이 탓인가? 장마와 불볕더위를 오가며 갈피를 못 잡는 날씨 때문인가? 이유가 어떻든 지금 필요한 건 보양식 한 그릇! 1964...
    2021년 08월[Vol.101]
TOP 방문자 통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