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메뉴 바로가기 본문기사 바로가기
총 게시물 : 6

  • 한국 독립을 뜨겁게 호소한 산청 파리장서 운동

    [경남&사람 - 아하! 경남역사] 한국 독립을 뜨겁게 호소한 산청 파리장서 운동
    호국의 달 6월이다. 나라를 위해 목숨을 바치고, 피땀 흘려 겨레를 지킨 이들에게 감사한 마음을 가지는 달이다. 일제강점기, 유학자들이 붓을 들고 독립을 위해 싸웠던 ‘산청 파리장서 운동’을 소개한다. 글 배해귀 사진 김정민프...
    2022년 06월[Vol.111]
  • [경남&사람 - 아하! 경남역사] 창녕 퇴천리 토기 가마터
    4~5세기 가야 사람들은 어떻게 토기를 만들었을까? 그 궁금증을 풀 수 있는 실마리가 창녕군 창녕읍 퇴천리에서 발견됐다.당시 가야인들의 손길까지 그대로 남아있는 ‘창녕 퇴천리 토기 가마터’에 대해 알아보자.글 배해귀 사진 (재)...
    2022년 05월[Vol.110]
  • [경남&사람 - 아하! 경남역사] ‘한국 최초의 인권운동’ 진주 형평운동
    1920년대, 갑오개혁으로 신분제가 철폐되었지만 백정에 대한 사회적 차별은 여전했다. 백정과 양민이 모두 평등한 사회를 만들자는 백정의 외침이 1923년 진주에서 시작됐다. 형평운동기념사업회 이곤정 이사장을 만나 ‘형평운동’에 대해 ...
    2022년 04월[Vol.109]
  • [경남&사람 - 아하! 경남역사] 3·15의거 발원지 기념관
    이승만 독재정권을 무너뜨린 4·19혁명의 시작은 옛 마산에서 시작된 ‘3·15의거’였다. 대한민국 첫 유혈 민주화운동이었던 3·15의거가 일어났던 발원지에 기념관이 세워졌다. 역사 속 3·15의거의 흔적을 만나보며, 그날 그들이 외쳤...
    2022년 03월[Vol.108]
  • [경남&사람 - 아하! 경남역사] 새마을금고 변천사를 한눈에~ MG새마을금고역사관
    59년 전, 한 산골마을에서 시작한 마을금고가 지금은 약 230조 원의 금융협동조합으로 성장했다. 바로 새마을금고 이야기다. 새마을금고가 처음 만들어진 산청군에 MG새마을금고역사관이 문을 열었다. MG는 Maeul Geumgo(마을금...
    2022년 02월[Vol.107]
  • [경남&사람 - 아하! 경남역사] 재봉틀의 모든 것!리조 세계재봉틀박물관
    실크의 도시 진주에 ‘재봉틀박물관’이 지난 10월에 문을 열었다. 세계 각국에서 제작된 재봉틀의 역사를 한눈에 볼 수 있는 곳이다. 재봉틀을 통해 과거로의 여행과 더불어 현대적인 감성을 느낄 수 있는 곳, ‘리조 세계재봉틀박물관’을 ...
    2022년 01월[Vol.106]
1
TOP 방문자 통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