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메뉴 바로가기 본문기사 바로가기

독자와함께

[독자와함께]우리 사위 멋지지요?

 


우리 사위 마이클(가운데) 생일날입니다. 미국 출신의 사위인데, 공부하는 딸은 그대로 미국에 두고 혼자 한국근무를 신청하고 들어왔어요. 1년밖에 안 되는 기간이지만, 처가 가까이 있고 싶어 신청했답니다. 너무 예쁘지요? 마침 사위의 서른 번째 생일이어서 딸 대신 우리 부부가 생일상을 차렸어요. 벽에 걸린 꽃 그림은 작년 어버이날 사위가 보내준 거예요. 카네이션 대신이지요. 고마워서 액자에 넣어 걸어 뒀어요. 그림 속의 꽃은 처갓집이고, 벌은 자기라고 하네요. 사위 자랑하고 싶어 사진을 보냅니다. 우리 사위 멋지지요?

 

강경숙 (통영시)

 

TOP 방문자 통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