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메뉴 바로가기 본문기사 바로가기

도정

[도정]‘소상공인 지킨다’ 경남도, ‘착한 선결제’ 캠페인

 


경상남도는 코로나19로 심각한 경영난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을 돕기 위해 착한 선결제 캠페인을 시작했다.

 

착한 선결제 캠페인은 도내 소상공인·자영업 매장에 일정액을 미리 결제한 뒤, 추후 방문해 결제액에 대한 서비스를 제공받는 것이다. 실질적인 소비가 어려운 상황에서도 자금은 순환할 수 있도록 유도하기 위해서다. 경남도는 도와 18개 시·, 출자출연기관 등의 공공부문과 기업과 협회, 단체 등의 민간부문이 모두 이번 캠페인에 적극적으로 동참할 수 있도록 독려하고 있다.

이에 경남신용보증재단은 18개 가게에 256만 원을 선결제했으며, 경상남도농업기술원, 창원상공회의소, 경남경영자총연합회 등도 착한소비 운동에 적극적으로 동참하고 있다.

 

TOP 방문자 통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