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 경남소식
  • 보도해명자료
  • 보도자료

경남도, ‘청년 대중교통비 지원 사업’ 본격 시행

  • 조회 : 556
  • 등록일 : 24.01.07

경남도, ‘청년 대중교통비 지원 사업’ 본격 시행 1 번째 이미지



경남도, '청년 대중교통비 지원 사업' 본격 시행

 

청소년 할인 혜택이 종료된 19~24세 청년에게 대중교통비 지원

총 사업비 28억 원 규모, 6개월 간 1인 최대 6만 원7월 중 지원 예정

 

경상남도는 올해부터 청년 대중교통비 지원 사업을 본격 시행한다고 밝혔다.

 

청년 대중교통비 지원 사업은 청소년에서 성인이 되면서 늘어나는 대중교통비(시내버스 요금 기준 1,0001,500부담을 완화하기 위해 요금 증가분의 50%를 지원하는 정책이다.

 

지원 대상은 19~24세 청년으로인원은 5만여 명으로 예상된다총사업비는 28억 원 규모(도비 14시군비 14)이며, 1인당 최대 6만 원(월 1만 원)을 지원한다.

 

이는 대중교통비 지원 사업을 시행 중인 경기도(연간 12만 원월 1만 원)와 동일한 수준이며서울시(연간 10만 원월 8천 원)보다는 많은 금액이다.

 

해당 사업을 이미 시행한 경기도의 만족도 조사 결과이용자의 87%가 만족한 것으로 나타나 정책 대상자의 체감도가 높은 사업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경남도는 운영업체 선정계약 등 관련 절차 이행 후, 2월 중 ‘2024년 경남 청년 대중교통비 지원사업’ 신청을 받을 예정이다.

 

신청 대상은 경남에 거주하는 19~24세 청년이며경남바로서비스(https://baro.gyeongnam.go.kr/baro/)에서 신청할 수 있다.

 

지원기준은 1월에서 6월까지의 시내버스농어촌버스경전철 등 교통카드 사용 금액이며올해 1월부터의 사용 금액을 소급하여 7월 중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또한, 6개월간 사업 시행 이후에는 정부 차원에서 추진 중인 K-패스 사업과 연계하여 대중교통비를 지원할 예정이다.

 

한편 경남도는 청년들의 자산형성을 돕기 위한 모다드림 청년통장 사업일 경험을 통해 적성에 맞는 일자리를 지원하는 기업 체험활동 지원사업청년들의 주거비 부담 경감을 위한 청년 월세 지원 사업 등 청년들의 경제적 부담을 줄이기 위한 청년지원 사업을 확대 추진해 나갈 방침이다.

 

경상남도 윤인국 교육청년국장은 이제 막 사회에 첫발을 내딛는 청년들의 경제적 부담을 덜어주고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는 정책들을 올해 적극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라며, “도내 청년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이 보도자료와 관련하여 보다 자세한 내용이나 취재를 원하시면 청년정책과 황수경 주무관(055-211-3573)에게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경남도, ‘청년 대중교통비 지원 사업’ 본격 시행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경남도, ‘청년 대중교통비 지원 사업’ 본격 시행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목록
  • 담당부서 : 경상남도 민원 콜센터
  • 연락처 : 055-120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0 / 100
방문자 통계 SSO